에쓰푸드, ‘아모제푸드시스템’ 인수계약 체결… 에쓰프레시 신규 법인 설립

글로벌 일류 종합 식자재 유통 서비스기업 발돋움
고객 니즈에 맞는 새로운 외식 토털 솔루션 선보일 것

2019-04-19 07:30 출처: 에쓰푸드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19일 -- 에쓰푸드(대표이사 조성수)가 종합 식자재 유통 업체를 인수하며 새로운 외식 토털 솔루션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첫 발을 뗐다.

에쓰푸드가 12일(금) 종합 식자재 유통 서비스 기업인 ‘아모제푸드시스템’을 인수하며 에쓰프레시로 신규 법인을 설립했다고 19일 밝혔다.

에쓰푸드는 8일(월) 서울 강남구 아모제푸드시스템 본사에서 에쓰푸드 조성수 대표이사와 아모제푸드시스템 신희호 회장 등 양사 주요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

기존 ‘아모제푸드시스템’은 주요 핵심역량인 상품 소싱력, 물류 경쟁력, 고객편의 시스템을 갖추고 2019년도 1500억원 매출을 예상하며 전국 3000여 외식 매장의 Total Solution Provider이자 고객의 든든한 성공 파트너로 활동해 왔다.

에쓰푸드는 1976년 설성목장에서 출발해 1987년 미트 솔루션(Meat Solution)을 시작으로 국내 주요 외식업계 및 Food Service 시장(호텔, 레스토랑, 피자, 베이커리 등)에 정통 델리미트, 소시지, 베이컨, 바비큐 등의 육제품을 공급해오며 B2B 시장을 주도해 왔다. 2005년, 존쿡 델리미트 식문화 체험형 브랜드를 시작하여 일반 소비자들에게도 프리미엄 정통 육제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빵, 소스, HMR 등의 다양한 식품 카테고리와 외식 캠페인, 체험 프로그램 등을 통해 새로운 식문화를 제안하는 밀 솔루션(Meal Solutions)을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에쓰푸드는 이번 인수를 통해 자회사인 에쓰프레시와 아모제푸드시스템을 에쓰프레시라는 신규법인으로 설립하며 차별화된 고객맞춤형 솔루션으로 프리미엄 식자재 유통 시장에 진입하여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치열한 국내 식품시장에서 단순 식자재 공급이 아닌 R&D, 제조와 유통 경쟁력까지 갖춘 기업으로 발돋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에쓰푸드 개요

에쓰푸드는 1987년 설립이래 항상 최고급 정통햄, 소시지, 바비큐 제품을 생산하여 국내 주요 외식사업체 및 Food Service 시장에 공급해오고 있다. 또한 2005년도부터 소비자브랜드 존쿡을 통해 대형 할인점과 편의점 등 일반 소비자 시장에도 진출하여 고객들로부터 그 맛과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에쓰푸드는 ‘새로운 식품문화의 창조’라는 비전과 더 좋은 식품으로 소비자에게 새로운 맛과 즐거움을 제공하며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는 신념과 사명감을 가지고 끊임없이 연구, 노력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